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누리호 21일 2차 발사 추진 알기쉽게 정리완료

반응형

누리호 21일 2차 발사 추진을 탐구하겠습니다. 이 글을 모두 읽어주시면 누리호 21일 2차 발사 추진을 알아두시는 데에 도움이 될 것입니다. 누리호 21일 2차 발사 추진이 궁금하신 분들은 모두 읽어주세요. 이제 아래에서 전부 알려드리겠습니다.

누리호 21일 2차 발사 추진

장나라 예비신랑 알기쉽게 정리완료

한국형발사체 누리호(KSLV-Ⅱ)의 2차 발사를 이달 21일 추진한다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17일 밝혔습니다.

권현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거대공공연구정책관과 고정환 한국항공우주연구원(항우연) 한국형발사체개발본부장은 이날 기자단을 상대로 온라인 브리핑을 열고 이같이 밝혔습니다.

권 정책관은 "발사관리위원회를 개최해 예비발사일 이내인 21일 2차 발사를 추진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당초 예정됐던 예비발사일은 이달 23일까지였습니다.

이 같은 결정에 따라 누리호는 20일 발사대로 이송될 예정입니다.

권 정책관은 "(점검 결과) 산화제 탱크 레벨 측정 시스템 중 레벨 센서에 오류가 있음을 확인했다"며 "당초에는 오류가 확인된 레벨 센서 교체를 위해 1·2단 연결 분리가 필요하다고 판단했지만 항우연 연구진은 보다 면밀한 검토를 통해 핵심 부품만 교체하는 방식으로 오류 해결 방안을 찾았다"고 밝혔습니다.

고 본부장은 "레벨 센서는 기계부와 전기부로 구성돼 있는데 지금 문제가 된 부분은 전기부에서 확인됐다"며 "도면을 확인해 해당 부위에 실제로 사람이 들어가 전기 부품을 떼어낼 수 있다고 판단했다"고 설명했습니다.

이어 "오늘 오전부터 전기부품 탈부착을 시도했고 큰 문제는 없었다"면서 "(누리호 2호기가 아닌 이후 발사되는) 3호기에 들어가는 레벨센서의 해당 부품으로 교체 장착해 이후 문제가 없다는 것까지 모두 확인했다"고 말했습니다.

권 정책관은 "전기적 점검 외에 다른 점검을 하려면 단분리를 해야 하는데 화약류가 장착된 상태여서 더 이상의 점검은 (안전 문제로) 이익보다 리스크가 크다"고 말했습니다.

고 본부장은 "(연구원들이) 의기소침해 있고 명예회복을 위해서라도 빨리 점검하고 도전하길 대부분 원하고 있다"면서 "우리도 '점검을 할 만큼 한 뒤에는 발사를 진행하는 게 좋겠다'는 분위기"라고 내부 사정을 전했습니다.

항우연 측은 발사일을 21일로 정하는 데 기상 상황을 고려했다고 설명했습니다.

고 본부장은 "다음 주 예보를 봤을 때 주초 날씨가 좋을 것 같다"면서 "이송일도 날씨가 좋았으면 해서 20일(월요일) 이송하기로 했다"고 말했습니다.

다만 기상청 홈페이지 중기예보(17일 오후 6시 발표 기준)에 따르면 전남 고흥군 나로우주센터에는 21일 오전 4시경부터 22일 오전까지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됩니다. 강수확률은 60~70%입니다.

이에 대해 고 본부장은 기상예보를 보고 발사일을 잡았는데 날씨는 면밀히 관찰해야 할 것 같다며 만약 (날씨가) 나빠질 경우에는 발사 일정이 변경될 것으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지난 16일 발사를 추진하던 항우연은 하루 전인 15일 누리호를 발사대로 옮겨 기립작업을 한 뒤 전기암빌리컬 설비를 연결해 전기부품 점검을 하는 과정에서 산화제 레벨센서의 신호 이상을 확인했습니다.

산화제 레벨 센서는 누리호 1단 산화제 탱크 뚜껑에 달린 설비로 산화제인 액체산소의 충전 수위를 측정하는 역할을 합니다.

센서가 보여주는 신호값이 기립작업 과정에서 바뀌어야 정상인데 이 센서의 신호가 지속적으로 일정값을 나타내는 오류가 발견됐습니다.

최종 요약

같이 읽으면 좋은 글

장동민 출산 득녀 간단정리

권도형 와이프 신상 유포 간단하게 정리했어요

2022년 장마기간 간단하게 정리했어요

누리호 21일 2차 발사 추진을 공유해드렸습니다.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추가적으로 필요하신 정보가 있다면 상단의 글들을 참고하시면 됩니다. 도움이 되셨다면 구독, 좋아요, 하트(공감)를 해주시면 저에게 힘이 됩니다.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