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무좀증상 관리 예방법 간단정리

반응형

무좀증상 관리 예방법에 대해 탐구해보도록 하겠습니다. 이 글을 모두 읽어주시면 무좀증상 관리 예방법을 이해할 것입니다. 무좀증상 관리 예방법이 궁금하신 분들은 모두 읽어주시면 도움이 되리라 생각합니다. 이제 아래에서 정보를 드리겠습니다.

 

무좀증상 관리 예방법

피부에 좋은 차 간단정리

무좀은 피부 사상균에 의해 발생하는 피부질환으로 특히 Trichophyton rubrum에 의한 감염이 가장 많고 대표적으로 현대인, 특히 군인의 주적과 마찬가지로 주로 발에 생기는 질병입니다. 의학계에서는 예전에는 아시베 백선이라고도 불렸지만, 현재는 정식 한국어 진단명이 무좀입니다. 다리 곰팡이 감염증이라고도 합니다.

발바닥, 특히 발 뒤꿈치 부분에 굳어진 각질이 있는 경우 그것이 압력이나 자극에 의해 생긴 것일 수도 있지만 무좀일 가능성도 높습니다. 겉으로는 구분이 불가능하다고 합니다. 무좀 때문에 각질이 두꺼워졌다면 아무리 깎아서 돌로 문질러도 100% 제거할 수 없기 때문에 깎을 당시만 괜찮았는데 금방 다시 두꺼워집니다. 남녀 불문하고 각질이 드러난 발로는 슬리퍼나 샌들을 신었을 때 너무 보기 불편하기 때문에 치료를 받아야 합니다.

무좀 증상

발가락 사이의 피부가 벗겨져 각질이 생기고 가려우면 무좀인 경우가 많습니다. 피부과 지간형 무좀이라고도 합니다. 발가락 사이가 다른 부위보다 공기가 잘 통하지 않고 습하기 때문입니다, 무좀이 잘 생깁니다. 무좀이 생겨서 간지럽다고 긁다 보면 발에서 나오는 점액과 피까지 볼 수 있습니다. 상태가 악화되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는 절대 긁어서는 안 되며, 수독까지 올라가면 더욱 악화될 수 있습니다. 게다가 씻어도 씻어도 꼬리 냄새가 없어지지는 않는데 단순히 땀에서 온 냄새뿐만 아니라 각종 균 성분까지 복합적으로 섞인 냄새이기 때문입니다.

무좀의 강한 전염성

무좀은 일종의 곰팡이균에 의해 발생하는 피부질환으로 다른 사람에게 옮겨서 발생하는 경우가 대부분으로 전염성이 매우 강한 질병입니다. 예를 들어 목욕탕 문 앞에 있는 깔개, 바로 무좀균의 집합소라고 할 수 있습니다. 무좀이라고 하면 다리가 언급되는데 곰팡이여서 습기가 필요하고 또 사람의 각질을 먹고 사는 무좀균에게 발은 천국과 같은 곳입니다.

무좀 관리

다리가 최대한 건조한 상태로 유지해야 합니다. 곰팡이는 따뜻하고 습한 환경에서 잘 자라기 때문에 발로 무좀균이 번식하기 쉬우므로 하루 종일 다리가 건조한 상태로 유지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하루에 두번 발을 씻습니다. 비누와 물을 사용하여 하루에 두 번 씻고 발가락 사이를 신경 써서 잘 닦아줍니다. 닦은 후 발을 완전히 말립니다.

양말이나 신발을 필요할 때 바꾸어 발을 건조시켜 줍니다. 어떤 이유로든 양말이 축축하면 갈아 신어야 하며 항상 깨끗한 면재질 양말을 신어야 합니다.

무좀 예방

공영 수영장이나 샤워실 이용 시 슬리퍼나 샌들을 신는 것을 권장합니다. 무좀 곰팡이는 전염성이 강하므로 다리와 매개체 사이에 벽을 만들어 전염을 막아야 합니다.

목욕을 하거나 수영을 하면 다리를 완전히 말려야 합니다. 발이 완전히 마르기 전에 신발을 신으면 안됩니다.

통풍이 잘되는 신발을 신어야 합니다. 천연재질의 신발은 합성소재의 신발보다 통풍이 잘됩니다. 그리고 매일 신발을 갈아 신고 신발을 통해 감염되지 않도록 오늘 신은 신발을 다음날도 계속 신지 않습니다.

함께 보면 좋은 글 

근육통 빨리 푸는법 간단정리

강아지 보양식 만들기 간단정리

강아지 눈물자국 없애는법 간단정리

무좀증상 관리 예방법을 공유해드렸습니다. 도움이 되셨길 바랍니다. 추가적으로 궁금하신게 있다면 위의 글들을 참고하십시오. 이 글이 유익하셨다면 하트(공감), 댓글, 구독을 해주시면 저에게 힘이 됩니다.

반응형